6월 달은 정말 정신없이 지나갑니다.  최근 시스코의 CUCM 8.6 발표로 인해 공부해야 하는 데 "CUCM 7.1 데이타시트의 이해" 까지를 쓰고 말았는 데 벌써 CUCM 8.6이 나왔습니다. 시스코 제품들이 너무 빨리 업데이트가 되고 있어 쫒아가기도 버거운 때입니다. -,-:?


시작하며
이 글은 이미 포스팅된 “[연재] 텔레프레즌스 시스템과 HD 화상 시스템과의 연동”에 관한 3개의 글을 대체하는 글입니다. 기존 글에서는 CUVC 5200 Series, MXE 5600, Telepresence Server 와 같은 MCU 및 Transcoder를 이용하여 상호 연동하는 방법을 자세히 설명하였습니다. 이 글은 별도의 장비가 필요없이 시스코 텔레프레즌스 단말과 텐드버그 단말의 일대일 영상 회의가 가능한 Native Interoperability에 대해 설명합니다. 

시스코의 텐드버그 인수 후 1년
시스코가  텐드버그 인수 완료를 선언한 지 약 1년이 지났습니다. 지난 1년간 시스코는 텐드버그의 화상 솔루션과 시스코의 텔레프레즌스 솔루션의 기술적 결합을 위해 노력해 왔습니다. 기술적 결합은 현재의 SIP Trunk 연동이 아닌 완전한 통합을 말하는 것으로 그 첫 단계는 시스코의 CUCM이 전화기 뿐만 아니라 비디오 단말들도 관리 및 호 제어를 수행하는 것입니다. 최근 출시된 CUCM 8.6 버전은 이러한 요구 사항을 충실히 만족하며, 다양한 비디오 관련 기능이 탑재되었습니다.

양사의 기술적 결합을 위해 지난 1년간 발표된 제품은 Telepresene Server 뿐이라, 무슨일을 하고 있었나 했더니  이런 엄청난 Native Interoperability를 발표하였습니다. CUCM을 담당하는 기술 그룹과 Telepresence를 담당하는 기술 그룹이 설 놀고 있지는 않았나 봅니다. 

기술적 결합이전에 용어의 결합이 먼저 이루어졌습니다. "텔레프레프레즌스"라는 용어는 시스코의 CTS 단말과 모든 HD 화상 회의 장비를 통칭하는 일반 명사가 되었습니다. 하지만, 아직도 이해를 돕기 위해 텐드버그 단말, 시스코 텔레프레즌스라는 용어를 계속 사용하고 있지만, 조금만 지나면 시스코 텔레프레즌스로 모든 용어가 통일될 것입니다. 
 

CUCM 8.6 이전의 시스코 텔레프레즌스 연동 방식
현재까지 상호 연동은 텐드버그의 호 제어 장비인 VCS 와 시스코의 CUCM간의 SIP Trunk를 이용하여 시그널링을 처리하고, 텔레프레즌스 서버를 이용하여 미디어를 교환하는 Bridge 방식입니다. 또한 미팅 예약 및 단말 관리도 각각 CTS는 CTS Manager로, 기존 텐드버그 장비는 TMS (Tandberg Management System)로 분리되어 있습니다. 

 

Integratin 방식 이전의 Brige 방식은 임시 방편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Telepresence Server는 본래 MCU로써 다자간 회의 시스템이지만, 일대일 화상회의를 위해 사용된 것입니다. 현재의 상호 연동 방식은 다음과 같은 불만을 제기하였습니다.

  • 기존의 VCS에 연동된 텐드버그 장비는 OBTP (One Button To Push)를 지원하지 않습니다.
  • Telepresence Server를 이용한 연동 시 영상은 720p 밖에 지원하지 않았습니다.
  • Telepresence Server가 유일한 다자간 회의 솔루션이었습니다.
  • 시스코 텔레프레즌스의 다자간 회의 시스템인 CTMS는 CTS만을 지원했습니다.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시스코는 새로운 Native Interoperability 방식을 제시하였습니다.

 

CUCM 8.6 이후의 텔레프레즌스 연동 방식 (Native Interoperability)
이제 시스코는 아래 그림과 같이 Native Interoperability를 지원합니다. Native Interoperability는 기존처럼 Telepresence Server와 같은 별도의 추가 장비 없이 직접연동을 하는 것을 의미합니다. 즉, CTS 3010과 EX90이 직접 일대일 화상회의를 할 수 있습니다.

CUCM 8.6 이상 버전에서 CTS 뿐만 아니라 EX60/90 과 C Series 텐드버그 장비가 CUCM에 등록되고, Cisco MCU (구 Codian MCU 4500/4200 Series) 및 Telepresence Server가 CUCM과 바로 SIP Trunk 연동을 제공합니다.  CTS Manager는 CTS 뿐만 아니라 텐드버그 단말에 대한 예약 스케줄링 및 OBTP를 동시에 지원합니다.

Cisco MCU는 CUCM의 Media Resources로 활용할 수 있어 Ad-hoc Conferencing을 지원합니다.

 

Native Interoperability를 위한 CTS의 진화
CTS는 기본적으로 1080p Full HD 영상을 제공하지만, 텐드버그 영상 장비와 연동 시에는 720p HD 영상을 제공합니다.  Native Interop은 CTS 1.7.4 이상 버전부터 지원하며, CTS에 어떠한 변화가 있는 지를 살펴보겠습니다. 

  • H.264 Baseline Profile지원 (CTS 1.7.4 이상 버전)
    H.264 Baseline Profile을 지원으로 시스코의 모든 화상 단말과의 연동이 가능합니다. CTS가 EX Series 및 C Series, Movi, MXP, E 20, MCU 및 시스코 소프트 클라이언트 및 전화기와 연동됩니다. 

  • BFCP (Binary Floor Control Protocol) 지원 (CTS 1.9 이상)
    BFCP는 SIP 시그널링 시 문서 공유를 위한 Second Media Channel을 제공하는 프로토콜로써, 시스코의 Cius, 99xx, Client Service Framework를 사용하는 소프트 클라이언트, 폴리콤 및 라이프사이즈 등과도 문서 공유가 가능합니다. 

    여기서 CTS가 BFCP를 지원하기 전에는 영상만을 공유하며, 문서를 공유하지 않을 것이라고 생각할 수 있습니다만, 실제로 CTS는 영상 채널을 통해 문서를 전달합니다. 영상 채널을 이용하더라도 문서 공유는 5fps 로 전송되며, 최대 1024*768 해상도를 지원합니다. 따라서, CTS가 BFCP를 지원하기 전까지는 “Switched Presentation”이라는 소프트키를 눌러서 전환해야 합니다.

  • SIP 및 TIP 동시지원
    또 하나의 중요한 변화는 CTS가 TIP (Telepresence Interoperability Protocol) 뿐만 아니라 SIP도 함께 지원하여 상황에 따라 TIP 또는 SIP를 사용합니다. TIP에 대해 모르시는 분들은 “[연재] 텔레프레즌스 시스템과 HD 화상 시스템과의 연동 - 3. Telepresence Server 활용” 이라는 글을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아래 표는 각각의 상황에 따른 사용 프로토콜 설명입니다.



    위의 표에서 보면, “CTS to any other video endpoints”라고 되어 있듯이 표준 SIP을 사용하므로 폴리콤이나 라이프사이즈와 같은 단말과의 연동도 가능하리라 판단됩니다. 

아래 사진은 CTS와 텐드버그 HD급 영상회의 장비와의 연동한 것입니다.

CTS 3000 Series는 3개의 코덱을 가지고 있지만, 중앙의 Primary 코덱을 통해 통신하며, 나머지 두개의 코덱은 미디어 스트림을 인코딩 및 디코딩 합니다.  따라서, CTS 3000 Series와 C Series 코덱과 연동 시 위의 그림처럼 CTS 3000의 중앙 스크린에만 영상이 표시됩니다. C Series 코덱에서는 CTS 3000 의 화자의 스크린이 표시되어 마치 CTS 1300과 화상회의를 하는 것과 동일한 현상이 발생합니다.  

 

Native Interoperability를 위한 텐드버그 코덱의 진화
텐드버그의 Ex 90/60 및 C Series 코덱은 기본적으로 1080p Full HD 영상을 제공하지만, CTS 단말과 연동 시에는 720p HD 영상만을 지원합니다. Native Interop은 TC 5 이상 버전부터 지원하며, 코덱에 어떠한 변화가 있었는 지를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 SIP 및 TIP 프로토콜 지원
    EX 90 / 60 및 C Series 코덱에서 TIP을 지원하며, CTMS (Cisco Telepresence Multipoint Switch)에도 연동이 가능합니다. CTMS 1.8 버전 부터 TIP이 지원됩니다. 



    위의 그림처럼 CTS 1.8, CTMS 1.8, CUCM 8.6.1, TC 5 버전으로 버전이 업그레이드가 되면, CTMS를 이용하여 다자간 회의를 할 수 있습니다. CTMS 1.8은 non-TIP 지원 단말은 지원하지 않으므로, Movi 나 CSF기반의 Cisco Jabber, 9971와 같은 IP Phone은 별도의 MXE 장비가 필요합니다.


  • CUCM Registration 지원
    CUCM을 통해 호 제어 및 단말 관리가 지원됩니다만, 사실 Native Interop을 위해 필수적인 기능은 아닙니다. 텐드버그 코덱이 VCS에 등록 되더라도 SIP Trunk를 통해 상호 연동이 가능합니다.

 

Native Interoperability를 이용한 Cisco MCU 연동
Cisco MCU 4500 Series 는 기본적으로 화면 분할 모드를 지원합니다. 아래 그림은 37” 디스플레이를 장착한 CTS 500 단말에서 MCU 4500 Series에 접속한 그림으로 아래와 같이 화면 분할 모드로 표시됩니다.

  

만일 3개의 스크린을 가진 CTS 3000 Series가 Cisco MCU 에 접속한다면, 어떻게 될 지 생각해 보시기 바랍니다. CTS가 MCU에 접속할 때 사용하는 프로토콜은 SIP으로 Cisco MCU는 멀티스크린을 가진 CTS임을 인지하지 못하므로 싱글 스크린을 사용하는 CTS로 인식하며, CTS 3000은 화자의 영상만을 Cisco MCU로 전송할 것입니다. 따라서, 멀티스크린 텔레프레즌스 솔루션이 가진 장점을 잃어버리게 됩니다.

시스코 텔레프레즌스 솔루션 구현 시 화면 전환을 위한 CTMS, 화면 분할을 위한 Cisco MCU, Active Presence를 위한 Telepresence Server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만일, 멀티스크린 텔레프레즌스 제품이 회의 참석하는 것을 전제로 한다면, Cisco MCU 보다는 CTMS 나 Telepresence Server를 사용하는 것이 가장 효과적인 방법이며, 시스코는 Telepresence Server를 강추합니다. 
 

마치며
Native Interop에 대해 전체적으로 살펴보았으며, 아래 표는 상호 음성, 영상, 문서 공유가 어떻게 이루어지는 지를 나타낸 것입니다. 아래 표에서  V는 영상, A는 음성, P는 문서 공유를 의미합니다. 

지금까지 상호 연동을 위해 CUVC 5200, MXE 5600, Telepresence Server 라는 MCU나 Transcoder를 이용한 방법이 제시되었지만, 일대일 영상회의를 위해 가장 좋은 방법은 아무런 매개체없이 연동하는 것입니다. 이제 그것이 실현되었습니다.

현재 CUCM 8.6이 출시되었지만, CTS 1.8 및 TC 5 가 2011년 9월이나 10월경에 출시될 예정입니다. Telepresence Native Interoperability를 이용할 수 있게 되어 "Video as the New Voice" 라는 컨셉에 한 발짝 더 다가설 수 있게 되었습니다.

 

----------------------------------------------------------------------------------------------
라인하트 (CCIEV #18487)
ucwana@gmail.com (라인하트의 구글 이메일)
http://twitter.com/ucwana (라인하트의 트위터 )
http://twitter.com/nexpertnet (넥스퍼트 블로그의 트위터, 최신 업데이트 정보 및 공지 사항)
http://groups.google.com/group/cciev (시스코 UC를 공부하는 사람들이 모인 구글 구룹스)
http://groups.google.com/group/ucforum (벤더에 상관없이 UC를 공부하는 사람들이 모인 구글 구룹스)
정리하고 보니 나도 디지털 네이티브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Posted by 라인하트

댓글을 달아 주세요